개나리,진달래가 활짝핀 홍릉수목원,국립 산림과학원,서울의 봄 나들이 어설픈 포토

 

동네에 이런 좋은곳이 있어서 얼마나 행복한지 모른답니다.

 

걸어서 십여분 거리에 있답니다.

 

겨울에 폭설로 인해 나무등

보수 작업이 삼월에 있었어요.

 

3주인가 못 갔거든요.

얼마나 답답하던지요?

 

오랫만에 나들이 홍릉수목원에 갔답니다

지금은 국립 산림과학원으로 바뀌었지만

그래두 익은 홍릉 수목원이라 자연스레 나오네요.

 

쉬는 휴일이라 그런지 사람들이 참 많이들 오셨더라구요?

출사 나오신 분들도 참 많았구요.

 

약초도 많구요...

싹이 하나하나 돋아나구 있구요

늦은 넘들은요

 

 

 

 

하얀 진달래도 피고 있네요.

 

 

진달래 먹고 물장구 치고

다람쥐 쫓던 어린시절에

노래가 생각이 나네요.

 

가수 이용복씨가 불렀던 노래죠?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수목원 몇군데 가 봤지만 7,8천원은 입장료가 주어지더라구요?

무료 입장이니 정말 너무 좋아요.

 

토,일요일 운동삼아 산책도 하구 예쁜 꽃들도 구경하구요?

지금 한창 산수유도 개나리도 진달래도

히어리도 피구 있구요?

 

꽃들이 하나둘 앞 다투어 

아름다운 퍼레이드를 연출하고 있답니다.

 

도심속의 봄 나들이로 강추합니다.

 

지하철 1호선 청량리역에서 내려

홍릉쪽으로 걸어오심 된답니다.

 

택시는 기본 요금정도 나올것 같아요.

 

 

 
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